스킵네비게이션

안전하고 신선한 수산먹거리를 위해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이 함께 합니다.

소통

안전하고 신선한 수산먹거리를 위해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이 함께 합니다.

보도자료

소통 보도자료

수품원 포항지원, 설 명절 앞두고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실시

담당부서 : 포항지원
작성일 : 2022-01-19
설 명절 앞두고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 주요 성수품 및 수입 증가 활어 대상 중점단속, 1. 17.부터 2주간 실시 -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포항지원(지원장 최미정) 117()부터 28()까지 설 명절 대비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 점검 및 단속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 점검은 설 명절을 앞두고 주요 성수품의 부정유통을 방지하는 것은 물론, 적정하고 합리적인 원산지 표시를 통해 공정한 거래를 유도함으로써 국민들이 안심하고 수산물을 구입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실시된다.
 
주요 점검 대상품목은 제수용 및 선물용으로 소비가 많은 굴비(조기), 명태, 문어, 돔류, 오징어, 갈치 등과, 수입량이 증가*한 고등어, 참돔, 방어, 가리비 등도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 ‘21년 수입실적(전년대비 %) : 냉동참조기 5,781(143%), 냉동명태 299,066(150%), 냉동고등어 60,996(131%), 활참돔 4,584(119%), 활방어 3,167(123%), 활가리비 10,781(122%), 옥돔·옥두어 2,697(149%), 냉동아귀 31,086(109%), 냉동꽁치 26,137(181%)
 
이번 특별점검에는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포항지원 조사공무원, 경북 관내 ··구 조사 공무원 등 단속인력을 집중 투입할 예정이다. 또한 점검 대상업소는 수산물 제조·유통·판매업체, 음식점, 전통시장, 통신판매 업체 등이며, 원산지 미표시, 표시방법 위반, 거짓표시 등의 위반 여부를 면밀히 확인할 예정이다.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한 경우는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며,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은 경우 5만 원 이상 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특히, 5년 이내에 2회 이상 원산지를 거짓 표시한 경우에는 1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벌금 500만 원 이상 15천만 원 이하의 가중처벌을 받게 된다.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포항지원(지원장 최미정)이번 특별점검을 통해 수산물 판매자는 더욱 투명하게 원산지 표시를 하고, 소비자는 믿고 구매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나가겠다.”라며, “원산지 표시제도의 정착을 위해서는 국민 참여가 매우 중요한 만큼, 수산물을 구매할 때에는 원산지 표시를 반드시 확인하고, 의심될 경우에는 대표번호(1899-2112) 또는 카카오톡 채널 수산물원산지표시로 적극 제보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목록
목록